영국기본정보

>영국정보>

영국기본정보

영국의 음식문화

음식문화

영국요리를 생각해 보면 English Breakfast, Fish & Chips, Tea 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영국의 음식문화는 크게 발달되었다고 볼 수 없고 비교적 단순한 요리들이다.
조미료를 거의 사용하지 않으며 먹을 때 입맛에 따라 소금이나 후추 등의 향신료나 겨자를 쳐서 먹는다. 각자의 입맛을 존중하는 요리 방법이라 할 수 있으나, 한편으로는 손맛이 들어가지 않은 요리방법이기도 하다.

그 반면에 다양한 국적의 요리를 접할 수 있다.
영국의 음식문화는 다른 유럽권의 프랑스나 이탈리아처럼 크게 발달되지 않고 비교적 단순한 요리형태를 취하고 있다. 그래서 별다르게 내세울 메뉴나 특별히 맛있는 조리법도 없고 데치거나 굽거나 끊여서 먹고 입맛에 따라 소금이나 후추 등의 향신료나 겨자를 쳐서 먹는다. 각자의 입맛을 존중하는 요리 방법이라 할 수 있으나, 한편으로는 손맛이 들어가지 않은 요리방법이기도 하다. 간편한 오븐 요리가 발달되어 있어 설거지 거리가 없다. 인도, 이탈리아, 터키의 케밥, 패스트 푸드, 중국 일본 음식들을 즐겨 먹는다.


English Breakfast

English Breakfast는 영국식 전통 아침식사로 주요코스: 시리얼이나 포리지(오트밀을 물이나 우유를 넣어 끓인 것), 베이컨, 달걀, 소시지 등에 버섯과 볶은 토마토, 블러드 소시지(돼지고기와 그 피를 섞어 만든 검은 색이 도는 소시지), 겨자를 발라 구운 콩팥 등 + 토스트 빵에 버터와 마멀레이드, 커피이다.
보통 평일 아침식사는 빵, 우유, 시리얼 정도로 간단히 먹고 점심식사도 샌드위치, 스낵류 정도로 적게 먹는다. 저녁은 감자요리, 콩, 스파게티가 많고 직접 재료를 사서 요리하는 경우보다는 TESCO, ASDA, Safeway 등의 대형 슈퍼마켓에서 American, Italian, Indian, Oriental, Vegetarian 등 다양하고 간편한 Fridge food(냉동식품) 이나 Ready meals(반조리된 오븐식품) 을 사먹는 경우가 흔하다.

 


Fish and chips

대구, 가자미 등 흰살 생선을 기름에 튀긴 것에 한국에서 ‘프라이드 포테이토’라고 부르는 영국에서는 ‘칩스(chips)’라고 하는 감자 튀김을 곁들여 소금,식초를 뿌려 먹는 간단한 요리다.

 


로스트 비프

쇠고기의 고기 큰 덩어리를 통째로 구운 것으로 영국의 전통적인 일요일 점심메뉴(Sunday Lunch)이다. 밀가루, 우유, 달걀을 혼합하여 반죽하고 로스트 비프를 하고 난 뒤 흘러내린 육즙의 기름을 부어 구워낸 요크셔 푸딩(Yorkshire pudding)을 곁들이는 것이 격식이라고 한다. 바쁜 주 시작 전날인 이때는 편하고 가까운 사람들인 가족, 친구 함께 여유롭게 얘기하며 맛있게 차려진 오찬을 함께 하며 즐기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한다. 한 접시 안의 내용물은 주로 소고기 스테이크, 구운 감자, 요크셔 푸딩, 여러 가지 데친 채소(3색의 하얀 컬리 플라워, 초록빛 브로콜리, 당근), 결정적인 맛을 내는 고기에서 흘러내리는 갈색 고기 국물인 그래이비소스이다.

 


Afternoon Tea

English Tea영국에서 티타임은 단순한 차 한잔을 마시는 행위가 아닌 식생활 문화의 한 부분이다. 개인들만의 소중한 휴식시간이기도 하고 다른 사람과의 사회적 교제인 사교 기회이기도 하다. 보통 Tea는 말 그대로 홍차를 의미하기도 하며 또는 식사의 한 형태를 의미하기도 한다. 기상부터 취침까지 7∼8잔의 Tea를 마시며, 11시 전후, 오후 3시 전후의 Tea Time은 아직도 대중적으로 이용하는 시간이다. 영국인들이 즐겨 마시는 차는 대부분 부드러운 ‘밀크티(우유+홍차)’ 즉 English Tea이다.

오후 3시경에 마시는 Afternoon Tea(애프터눈 티)’는 삼단 쟁반에 간단한 스넥(스콘, 비스킷, 티 샌드위치, 케잌 등)을 버터, 잼과 함께 즐기며 거기에 어울리는 각종 차가 세트로 나오는 것이다. 이는 1840년 베드퍼드 공작 부인인 안나가 점심과 저녁 사이의 공복을 이기기 위해 차와 간식을 챙겨먹은 데서 유래되어 유럽지역에 전파되었으며, 특히 상류층의 여유롭고 호사스러운 사교시간을 표현하는 대명사가 되어왔다. 정통 오후의 홍차는 런던의 호텔이나 백화점 등에서 즐길 수 있다.

비가 자주 오고 변덕이 심한 날씨, 영국 석회질이 많은 수돗물에 대한 불신, 마음의 진정시켜 주는 등이 따뜻한 차를 좋아하는 이유로 볼 수 있다. 영국에도 98년부터 본격적으로 미국 최대 take out 커피 체인점이 런던 중심가 곳곳에 들어서고 수요가 늘고 있으나 Tea를 따라 갈 수 있을지 미지수다.


영국정보

해외 센터
필리핀
필자 풀빌라 Euralia ,Maria Luisa Road, Cebu City, Cebu
세부 402/403, Second bldg, Tancor Residential Suits, Cebu City 63-917-632-4150
바기오 Suite1 8F, West Burnham Place, #16 Kisad Rd, Baguio City 63-917-156-5135
보라카이 Angol Road, Brgy. Manoc Manoc, Boracay 63-917-632-4150
마닐라 Antel Seaview Tower A-1002, 2626 Roxas Boulevard, Pasay City 63-977-811-8939
일로일로 5th, Unit1 Saulling Building, Jalandoni St. Jaro.Iloilo City 63-977-811-8939
캐나다
벤쿠버 4th Floor-568 Seymour St. Vancouver, BC
빅토리아 #310-702 Fort St. Victoria, BC
토론토 Suite 601-55 Eglinton Ave East, Toronto, ON
캘거리 #101-1000 8th Avenue SW, Calgary, AB
호주
55-65 Poolwood Rd Kewarra Beach QLD 4879 Australia
61-7-4038-2528
일본
東京都新宿?高田馬場 1-25-32 108 ビル 5F 81-3-6302-1412

사업자명 : (주)엠버시유학 ㅣ대표자 : 박성철 ㅣ사업자번호 : 214-85-53568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4-서울종로-0393호 ㅣ 관광사업자등록번호 : 제2015-000011호
주소 : 서울 서초구 서초대로77길 9, 5층 Copyright ⓒ 2006 EMBASSY All rights reserved

  • 대한민국 소비자신뢰 대표브랜드 대상

    2013 대한민국 소비자신뢰
    대표브랜드 대상수상

  • 하나은행 공식 지정 유학원

    하나은행 공식
    지정 유학원

  • 디지털 YTN 선정유학원 부문 브랜드 대상

    2011 디지털 YTN 선정
    유학원 부문
    브랜드대상 수상

  • 한국경제 Brand Awards 소비자선정 브랜드대상

    2012 한국경제
    Brand Awards
    소비자선정 브랜드대상 수상

  • 한국구세군협회 협동

    한국 구세군협회와
    몽골지역의 어린이들을
    후원합니다